배우 윤은혜
배우 윤은혜


배우 윤은혜

영화 ‘허삼관 매혈기’에 출연하는 배우 윤은혜가 감독 겸 주연 배우를 맡은 하정우와의 친분으로 우정 출연을 결정한 사실이 확인됐다.

28일 오후 윤은혜의 소속사 더하우스컴퍼니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윤은혜가 ‘허삼관 매혈기’에 출연하는 것을 사실이나, 앞서 보도된 것처럼 본격적인 스크린 복귀를 타진하기 위한 출연은 아니다”며 “평소 친분이 두터웠던 하정우의 부탁으로 노 개런티 우정 출연을 결심한 것”이라고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윤은혜는 하정우의 동생 차현우와 인연을 맺은 뒤 하정우와도 가까운 사이가 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출연은 본격적으로 영화감독으로 나서는 하정우에게 힘을 실어주기 위한 윤은혜의 의리가 낳은 결과라는 것.

세계적 작가 위화(余)의 대표 소설 ‘허삼관 매혈기’를 원작으로 하정우가 주연을 맡아 기획 단계부터 화제를 모은 동명의 영화 ‘허삼관 매혈기’는 하지원을 비롯해 장광, 전혜진, 성동일, 정만식, 조진웅, 주진모, 이경영, 김성령, 김영애, 김성균, 김기천, 황보라 등 화려한 캐스팅으로 기획 단계부터 관심을 끌었다. 극 중 윤은혜가 맡을 역할은 임분방 역으로 극 초반에 등장해 하정우와 함께 깨알 같은 재미를 선사할 계획이다.

‘허삼관 매혈기’는 내달 3일 크랭크인 예정이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더하우스컴퍼니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