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왼쪽), 박찬호
류현진(왼쪽), 박찬호


류현진(왼쪽), 박찬호

박찬호가 류현진과 함께 시구를 했다.

28일(한국시간) LA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LA다저스와 신시내티 레즈와의 경기에서 박찬호는 시구에 나섰다. 이날 마운드에 오른 박찬호는 후배 류현진에게 공을 던졌다. 류현진과 박찬호는 시구를 마친 뒤 함께 마운드를 내려오며 포옹하는 등 다정한 대화를 주고 받았다.

이날은 다저스와 한국관광공사가 ‘코리아 나잇’으로 지정했으며 그룹 씨엔블루 정용화가 애국가 제창을 하고 가수 알리가 미국 국가를 제창했다.

오는 29일에는 걸그룹 미쓰에이 수지가 다저스타리움에서 시구에 나설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LA다저스 트위터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