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이방인’ 이종석 진세연
‘닥터이방인’ 이종석 진세연


‘닥터이방인’ 이종석 진세연

SBS 월화드라마 ‘닥터이방인’ 이종석이 고난도 수술을 집도하게 됐다.

26일 ‘닥터이방인’ 측은 이종석이 고난도 수술에 집중하고 있는 예고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 박훈(이종석)은 응급실에 실려온 만삭의 산모 환자를 보고 손가락 촉진만으로 “폐가 찢어졌다”고 진단했다. 이어 박훈은 “멀쩡한 태아를 우리가 장애아로 만들 수도 있다는 소리다”며 수술실로 향해 천재 의사의 면모를 보였다. 특히 박훈과 한승희(진세연)가 한 수술실에서 호흡을 맞추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어 박훈의 수술 팀에 한승희가 합류하는 것인지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지난 주 방송분에서 박훈이 한승희를 끌어 안아 심장 박동수를 확인하는 장면으로 마무리가 지어진 상황에서 이어진 예고편 속 박훈은 한승희를 그저 동료 의사로만 대하고 있는 모습을 보여 그 이유에 주목이 가고 있다.

‘닥터 이방인’은 천재의사 박훈이 북한에 두고 온 첫사랑 송재희(진세연)를 되찾기 위한 여정 속에서, 최고의 엘리트 의사 한재준(박해진)과 국무총리 수술 팀 선정을 둘러싼 남북 음모 중심에 서 사랑과 경쟁을 펼치는 메디컬 첩보 멜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아우라미디어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이준, 어제의 이준을 뛰어넘다 6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