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진짜 사나이’에서 박건형이 여자친구의 편지를 받아보고 있다.
MBC ‘진짜 사나이’에서 박건형이 여자친구의 편지를 받아보고 있다.


MBC ‘진짜 사나이’에서 박건형이 여자친구의 편지를 받아보고 있다.

‘진짜 사나이’ 박건형이 여자친구의 손편지를 공개했다. 사랑이 가득한 편지에 내무반은 잠시 핑크빛으로 물들었다.

25일 오후 방송된 MBC ‘진짜 사나이’에서는 박건형 여자친구의 편지가 전달됐다. 하루를 마무리하는 상황에서 여자친구의 편지를 받은 박건형의 얼굴엔 설레는 표정이 가득했다. 또 편지를 가슴에 꼭 안은 박건형은 “혼자만 읽고 싶다. 너무 소중하다”고 했지만, 동료들의 성화에 공개하게 됐다.

여자친구에 대해 묻는 선임들의 추궁(?)에 박건형은 “우연히 어떤 자리에서 보고, 남자친구 유무를 물었다. 그런데 없다고 했다”며 “나를 별로 좋아하지 않았는데 끊임없는 구애 작전으로 만났다. 재작년 12월 대학로에서 만났다”고 연애사를 공개했다. 나이는 27살로 박건형과는 11살 차이였다.

이어 김수로가 읽어 내려간 박건형 여자친구의 편지는 박건형의 건강을 걱정하는 내용으로 시작해 “걱정 열매가 사상 최고 풍년이다. 먹다 지쳐서 잠들고 있다”는 닭살 멘트로 생활관을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또 “오빠한테 껌딱지같이 붙어서 떨어지라고해도 못 들은 척 할거야. 이렇게 부족함 없는 아름다운 남자를 어떻게 만났을까. 세상 모든 것에 감사해”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뿐만 아니라 “내 가슴을 뛰게 하는 유일한 사람은 오빠야. 그런 오빠를 사랑하지 않을 이유가 없어. 내가 이 세상에서 사라지는 순간까지 온 힘을 다해 오빠만 사랑할게”라는 말을 남겼다.

편지를 다 읽고 난 뒤 박건형은 “여자친구가 날 좋아하나 생각하기도 했었는데 정말 감동이다”고 기쁨을 머금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이준, 어제의 이준을 뛰어넘다 6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