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룸메이트’ 나나.
SBS ‘룸메이트’ 나나.


SBS ‘룸메이트’ 나나.

나나가 박봄을 향한 폭풍 스킨십 애교로 2NE1 멤버들을 깜짝 놀래 켰다.

25일 오후 방송된 SBS 룸메이트’ 4화에서 나나는 지난주 방송에 이어 룸메이트를 위한 요리에 나섰다. 처음 해보는 밥인 탓에 쌀의 양 조절부터 아는 것은 하나도 없었지만, 도움을 받아가며 처음으로 밥을 짓는데 성공했다.

또 나나는 음악방송에 함께 출연 하게 된 박봄을 찾아 2NE1 대기실을 깜짝 방문 했다. 2NE1 멤버들은 나나의 깜짝 방문에 놀라고, 박봄과의 애교 섞인 스킨십 인사에 또 한번 놀라는 모습을 보였다. 나나는 CL이 “나와 에너지가 맞지 않는 것 같다”며 피했음에도 “채린이 좋다”며 애교 섞인 스킨십을 선보여 모두를 폭소케 했다.

‘룸메이트’ 2회 방송에서 이미 나나는 박봄을 향해 “언니가 제일 좋다”며 호감을 보였던 나나는 이날 방송에서도 “완전 사랑합니다. 박봄 짱”이라며 다시 한 번 박봄에 대한 애정을 표현하기도 했다.

또 이날 방송에서 나나는 조세호의 피아노 연주에 이어 잠깐이었지만 피아노를 연주 하는 진지한 모습을 보이며 색다른 매력을 선보이기도 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이준, 어제의 이준을 뛰어넘다 6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