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사나이
진짜사나이
‘진짜 사나이’ 박형식이 전차 스나이퍼로 변신했다. ‘스나이퍼 박’이라 불러야 할 것 같다.

25일 오후 방송된 MBC ‘진짜 사나이’에서 박형식은 실제 포를 사격하는 훈련에서 4발 연속으로 표적에 명중시키며 ‘스나이버 박’의 명성을 높였다. 먼저 영점사격을 나선 박형식은 다소 긴장된 모습과 달리 4발의 포를 연속으로 명중시켰고, 선임으로부터 “잘했다”는 칭찬을 받았다.

이후 인터뷰에서 “정말 짜릿하다. 바로 옆에서 철컹 한다. 살면서 그런 느낌은 처음 봤다”라고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그동안 남다른 사격 실력으로 ‘스나이퍼’라는 별명을 얻은 박형식은 이번 전차포 사격에서도 두각을 나타내며 그 명성을 이어갔다.

반면 샘 해밍턴은 계속된 불발로 대조를 이뤘다. 이유를 찾지 못한 채 3발 연속 불발을 날렸다. 하지만 샘 해밍턴은 마지막 4발째 표적 정중앙을 뚫는 실력을 과시했다.

그동안 맹호부대에서 다양한 훈련을 받아온 멤버들은 실전 훈련에 투입됐다. 박형식과 샘 해밍턴은 실전 훈련에서 완벽한 포격 실력을 자랑했다. 조준은 물론 굉음의 사격에서도 백발백중을 자랑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이준, 어제의 이준을 뛰어넘다 6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