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한밤의 TV연예’ 캡쳐
SBS ‘한밤의 TV연예’ 캡쳐


SBS ‘한밤의 TV연예’ 캡쳐

의리 열풍의 중심에 있는 배우 김보성이 광고 출연을 자제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21일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에는 김보성이 출연해 의리 열풍에 대해 솔직한 심경을 고백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보성은 “요즘 부쩍 높아진 인기를 실감한다”며 리포터가 “광고가 10개 이상 들어온 것으로 안다”는 질문에 “솔직히 더 된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 하지만 김보성은 “의리를 너무 상업적으로 편승하는 쪽에 느낌을 주면 안 될 것 같아 광고 출연을 자제하고 있다”며 소신 있는 모습을 보였지만 “그래도 조금씩 하긴 해야죠. 조금씩은”이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김보성은 최근 의리 열풍에 대해 “아주 코믹하게 풍자되고 있지만, 이렇게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 SBS ‘한밤의 TV연예’ 캡쳐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이준, 어제의 이준을 뛰어넘다 6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