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년 KBS 극본 당선작 기자간담회 현장의 박기호 PD
2013년 KBS 극본 당선작 기자간담회 현장의 박기호 PD


2013년 KBS 극본 당선작 기자간담회 현장의 박기호 PD

KBS2 ‘드라마스페셜-칠흑’(극본 김미정, 연출 박기호)의 연출을 맡은 박기호 PD가 데니안과 작품으로 호흡을 맞춘 소감을 전했다.

22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한 카페에서 열린 KBS 2013년 극본 공모 당선작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박 PD는 “앞서 데니안과는 ‘도망자 Plan.B’로 호흡을 맞췄던 인연으로 다시 한 번 만나게 됐다”며 “생각하는 것 이상으로 데니안이 지질하면서도 연민이 가는 소시민적 캐릭터가 잘 맞는다. 이번 작품을 통해 본인도 어깨에 힘을 많이 빼고 역할을 잘 소화해줬다”고 말했다.

이어 “본래 ‘칠흑’이 무게감 있는 주제를 다루고 있는데, 이번에 연출하며 좀 더 나아간 부분이 있다”며 “어른들의 이야기뿐만 아니라, 어른들이 만든 ‘아이들의 지옥’을 보여드림으로써 사회적인 메시지를 전하고 싶었다. 그 부분을 집중해서 봐 달라”는 당부의 메시지를 전했다.

‘칠흑’은 2013년 KBS 극본 공모전에서 가작에 당선된 작품. ‘칠흑’은 한 학생이 버스에 치여 죽은 이후 한 순간에 피해자가 되어버린 버스기사와 아들의 죽음을 받아들일 수 없는 엄마의 얽히고설킨 이야기를 다룬 작품으로 데니안, 곽정욱, 김선경, 강의식 등 배우가 출연한다. 방송은 오는 6월 1일 오후 11시 55분.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KBS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이준, 어제의 이준을 뛰어넘다 6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