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하(왼쪽), 소지섭
윤하(왼쪽), 소지섭


윤하(왼쪽), 소지섭

가수 윤하가 배우 소지섭 빵집의 케이크를 선물 받았던 인증샷이 화제다.

지난 21일 윤하는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소지섭 씨 앨범에 피처링으로 참여했다”며 “이후 소지섭 씨가 ‘별이 빛나는 밤에’에 출연해주셨고 직접 만든 케이크와 목걸이를 선물해주셨다”고 말했다. 이어 김구라는 소지섭이 빵집을 운영한다고 말했다.

이에 방송 이후 소지섭 빵집에 대한 누리꾼들의 이목이 집중됐다. 소지섭은 지난해 말까지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에서 빵집을 운영한 바 있다. 현재는 계약이 만료돼 운영하지 않는다.

이와 더불어 윤하가 진행한 라디오 ‘별이 빛나는 밤에’ 홈페이지에는 소지섭과 함께한 다정한 사진이 게재됐다. 윤하는 ‘라디오스타’에서 언급한 소지섭의 케이크를 들고 미소를 짓고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MBC ‘별이 빛나는 밤에’ 홈페이지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이준, 어제의 이준을 뛰어넘다 6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