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_1400638484
art_1400638484


‘마녀의 연애’ 박서준과 엄정화의 키스가 화제다.

지난 20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마녀의 연애’ 10화에서는 윤동하(박서준)가 잡지사 ‘트러블메이커’의 마지막 출근 날 지연(엄정화)과 만찬을 즐기던 중 즉석에서 커플 이벤트에 참여하게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과거 같은 장소에서 첫 키스를 했던 두 사람이 과거와는 상반된 느낌의 애틋한 키스를 하면서 감성을 자극했다.

또한 “지금이랑 다른 상황에서 만났다면 우리 괜찮았을까”라며 생각에 빠진 지연에게 술에 취해 잠든 줄 알았던 동하가 다시 한 번 키스로 마음을 표현하는 10화 엔딩 장면은 이날 방송 최고의 장면으로 꼽히며 여심을 설레게 했다.

이날 박서준은 지연을 잊기 위해 노력하면서도 마음을 숨기지 못하는 동하의 안타까움을 애틋한 눈빛과 진심 가득한 대사로 표현하며 몰입도를 높였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tvN ‘마녀의 연애’ 방송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이준, 어제의 이준을 뛰어넘다 6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