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세훈
엑소 세훈


엑소 세훈

엑소 세훈의 인스타그램이 화제다.

15일 엑소 멤버 크리스가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전속계약 해지 소송을 제기한 사실이 알려진 가운데 멤버 세훈의 반응에 눈길이 모아진다. 세훈은 오후 4시 경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물음표)’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중국 매체 시나위러는 “크리스가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전속계약 무효 소송을 제기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서울중앙지방법원은 텐아시아와의 전화 통화에서 “15일 원고 우이판(크리스 중국 이름) 이름으로 전속계약효력부존재확인 소송이 접수된 상태다”고 전했다.

이에 SM엔터테인먼트는 “사실 확인 중이며 매우 당황스럽다”며 공식입장을 밝혔다.

엑소는 최근 미니앨범 ‘중독(Overdose)’를 발표했다. 15일 생방송되는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는 크리스가 속하지 않은 ‘엑소-K’가 무대에 오를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세훈 인스타그램,SM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