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
크리스


그룹 엑소 크리스가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전속계약해지 신청을 한 가운데 SM엔터테인먼트가 공식 입장을 밝혔다.

15일 SM엔터테인먼트는 “사실 확인 중이며 매우 당황스럽다”며 “엑소 활동이 잘 이뤄지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생각이다”고 말했다.

크리스는 15일 자신의 중국 이름 우이판으로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전속계약효력부존재확인 소송을 접수했다.

크리스가 속한 엑소는 최근 미니앨범 ‘중독(Overdose)’를 발표했으며 오는 23일부터 25일까지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첫 번째 단독 콘서트를 앞두고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M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