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미_녹음실사진_02[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거미_녹음실사진_02[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가수 거미를 위해 음악동료들이 뭉쳤다.

거미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4년 만에 발매되는 거미의 새 미니 앨범을 위해 거미의 절친한 친구들인 휘성과 화요비가 총출동했다. 대한민국에 내로라하는 보컬리스트이자 싱어송라이터인 휘성과 화요비가 거미의 새 앨범에 자신들의 자작곡을 선물, 끈끈한 우정을 과시했다”라고 전했다.

거미 새 앨범은 오는 6월 둘째 주 발매 예정이다. 씨제스 측은 “공감 가는 가사와 귀를 즐겁게 하는 멜로디를 담은 편안하고 따뜻한 앨범이 될 것”이라며 “특히 강렬한 비트에 파워풀함이 느껴지는 네오 소울 장르인 휘성의 자작곡과 달콤한 분위기의 R&B 곡인 화요비의 자작곡을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오랜만에 발매되는 거미의 새 앨범을 위해서 우정으로 똘똘 뭉친 음악 동료들이 참여해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거미는 현재 새 앨범 및 7월 19일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개최하는 솔로 콘서트 준비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