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은경
임은경


임은경

배우 임은경이 모태솔로임을 고백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tvN ‘그 시절 톱10’에는 8년 만에 컴백한 임은경이 출연했다. 이날 임은경은 지난 8년 동안 활동을 하지 않은 이유와 자신과 관련된 이야기에 대해 솔직하게 공개했다.

임은경은 지난 1999년 SK텔레콤 ‘TTL’ 광고에 출연해 인형 같은 외모와 신비로운 이미지로 대중들의 인기를 얻었다. 하지만 임은경은 영화 ‘성냥팔이 소녀의 재림’ 이후 지난 2006년부터 연예계 활동을 하지 않아 많은 이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날 임은경은 “30년 동안 남자친구가 없었다. 모태솔로다”고 말했다. 이어 임은경은 “박신양 씨처럼 지적인 분을 좋아한다”며 “하지만 이상형은 이상형일 뿐이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임은경은 활동을 중단하게 된 이야기에 대해 “일은 계속 하고 있었다. 다만 대중에게 보여지지 않았을 뿐이다”며 “중국에서 드라마를 촬영하는 등 해외에서 활동했었다”고 말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tvN ‘그 시절 톱10’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