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석
이종석


이종석

SBS 월화드라마 ‘닥터이방인’ 이종석이 박훈 완전체로 변신했다.

지난 ‘닥터이방인’ 3, 4회 방송분에서는 명우대학병원에 입성해 다시 의사가 된 박훈(이종석 )이 천재성과 가능성, 그리고 의사로서의 뜨거운 신념까지 갖춘 진짜 의사로 거듭나게 되며 완전체의 모습을 보였다.

박훈은 북한에서 생체실험 등의 강요로 의사로서의 신념을 꺾어야만 했다. 박훈은 남한으로 와서도 오직 첫사랑을 찾기 위해 돈을 위한 의술을 펼치던 차가운 심장을 보였다. 그랬던 박훈이 500원의 간절함으로 아빠를 살려 달라고 부탁한 어린아이 민정(김지영)의 아빠를 수술하고 오수현(강소라)의 어머니를 살리기 위해 수술을 감행하면서 따뜻한 변화를 보이기 시작했다. 특히 박훈은 실패의 위험보다는 1%의 생명에 대한 가능성을 포기하지 않고 생명을 살리고자 자신이 할 수 있는 천재적 의술을 쏟아내며 고군분투하는 모습을 보이며 아버지 박철(김상중)이 원했고 예전에 본인이 되고자 했던 뜨거운 심장의 의사로 변하고 있었다.

또 박훈은 어머니를 잃고 슬퍼하는 오수현의 아픈 마음까지 보듬으며 변화된 모습을 보였다.

진짜 의사로 거듭나기 시작한 박훈의 모습을 제대로 보여준 이종석 또한 완전체의 모습을 보이고 있다. 이종석은 앞서 방송된 1, 2회에서 액션과 멜로로 성숙된 연기력을 보여준 데 이어 3, 4회에서는 메디컬과 능청, 코믹스러운 연기까지 선보여 호평을 받고 있다.

‘닥터이방인’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SBS 월화드라마 ‘닥터이방인’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