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님포매니악 볼륨1′ 스틸 이미지.
영화 ‘님포매니악 볼륨1′ 스틸 이미지.


영화 ‘님포매니악 볼륨1′ 스틸 이미지.

세계적인 거장 라스 폰 트리에 감독의 신작 ‘님포매니악’의 전편 ‘님포매니악 볼륨1’이 무삭제 버전으로 6월 국내 개봉된다.

출연 배우들의 실제 정사 논란을 비롯해 배우들의 전라 노출 등으로 화제를 모은 ‘님포매니악’은 두 살 때 이미 자기 성기의 센세이션한 느낌을 발견한 여인 조의 섹스 경험에 대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

총 8장의 이야기로 구성돼 있는 영화는 ‘볼륨1’과 ‘볼륨2’로 나뉘어 있으며, 이번에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으로 심의에 통과한 버전은 ‘님포매니악 볼륨1’으로 영화의 전편에 해당한다. ‘볼륨2’ 역시 심의 절차를 밟은 후 조만간 개봉될 예정이다.

제목인 ‘님포매니악’(Nymphomaniac)은 ‘여자 색정광(色情狂)’을 뜻하는 단어. 영화는 남들보다 더 많은 걸 원했던 여자 색정광의 섹스 경험담을 대담하고 솔직하게 담고 있다.

당초 1차 등급심의 결과 제한상영가 판정을 받아 상영이 불투명했으나 문제가 된 일부 장면에 블러 처리(화면을 희미하게 처리하는 것) 한 후 재심의를 신청해 최종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을 확정 받았다. 일부 장면이 블러 처리됐으나 영화 전체 분량에서 한 장면도 삭제되지 않고 국내 관객들을 만나게 됐다.

‘어둠 속의 댄서’ ‘도그빌’ ‘안티 크라이스트’, ‘멜랑꼴리아’ 등 내놓는 작품마다 파격적이고 또한 독특한 예술성을 인정받고 있는 라스 폰 트리에 감독의 신작이다.

2009년 라스 폰 트리에 감독의 ‘안티 크라이스트’로 칸 영화제 여우주연상을 받은 샤를로뜨 갱스부르와 ‘트랜스포머’로 유명한 샤이아 라보프를 비롯해 우마 서먼, 스텔란 스카스가드, 윌렘 대포, 크리스찬 슬레이터, 제이미 등이 출연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