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
유진


유진

걸그룹 S.E.S. 출신 배우 유진이 구원파라는 루머에 대해 해명했다.

7일 유진은 자신의 공식 팬카페에 “실은 고민 하다가 글을 올린다. 요즘 구원파가 큰 이슈가 되면서 저희 교회까지 연루된 것처럼 여론이 형성되어 적지 않은 오해를 받고 있다. 확실히 말씀을 드리자면 저희 교회는 구원파와 무관하다”고 말했다.

이어 유진은 “단지 뿌리가 같다고 이렇게 같은 취급을 하고 비방을 하는 것은 옳지 않다는 생각이 든다. 구원파와는 별개로 저희 교회에 대해 말하는 사람들도 많은 것 같다. 그런 글들을 살펴보니 정말 터무니없는 것들이었다. 기독교 교리에 어긋나는 것들을 가르치고 있다는 얘기들이었다. 정말 어이가 없고 속상하다”라고 밝혔다.

앞서 세월호 침몰 사고와 관련해 세월호 선사인 청해진해운이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이 주목을 받았다. 이에 유병언 전 회장이 설립한 구원파의 교회로 유진이 다니는 교회가 지목돼 ‘유진이 구원파 신도 아니냐’는 루머가 퍼진 바 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