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k박미희감독
park박미희감독


박미희 KBSN 해설위원이 프로배구 흥국생명의 신임 감독으로 선임됐다.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는 7일 “KBSN 박미희 해설위원을 신임 감독으로 선임했다”며 “선수시절 빼어난 기량을 선보였고 다년간 해설위원으로 활약하며 쌓은 경험을 바탕으로 여자배구를 꿰뚫고 있어 적임자라 판단했다”고 밝혔다. 흥국생명은 지난 시즌 여자부 꼴찌에 그친 뒤 류화석 감독의 사의를 표명했다.

박미희 감독은 1980년대 한국 여자배구의 전성기를 이끌었다. 1984년 LA올림픽, 1988년 서울올림픽에 국가대표로 출전했다. 은퇴 이후에도 해설위원으로 배구와 연을 이어왔다. 박 감독은 “배구인생에서 또 다른 새로운 출발이라는 부담은 있지만,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글. 이재원 jjstar@tenasia.co.kr
사진제공. 흥국생명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