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훈
윤종훈


윤종훈

배우 윤종훈이 SBS 새 일일드라마 ‘사랑만 할래’에 캐스팅 됐다

네 청춘 남녀의 사랑과 성공남을 그린 이 작품은 ‘옥탑방 왕세자’ ‘원더풀마마’ ‘여자만화 구두’ 등을 연출한 안길호 감독과 ‘프로포즈’, ‘초대’, ‘황금마차’ 등의 작품을 쓴 최윤정 작가가 손잡은 작품이다.

극중 윤종훈은 가락동 야채시장 믿음 상회의 둘째 사장으로 온 동네에 소문난 효자중의 효자다. 학업보다는 장사로 성공하겠다는 강한 신념으로 아버지와 함께 시장에서 장사를 하는 인물로 훈훈한 외모와 성격, 똑 부러지는 장사수완을 지니고 있다. 여자들에게는 까칠한 매력의 나쁜 남자를 자처하지만, 연상의 여인 홍미래(김예원)와의 연애를 통해 사랑과 결혼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하고 성장해 나가는 인물이다.

윤종훈은 “좋은 작품에 참여하게 돼 감사하다. 작품에 임하는 동안 김우주로 치열하고 행복하게 고민하며 최선을 다해 연기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윤종훈은 지난해 케이블TV Mnet 드라마 ‘몬스타’로 얼굴을 알린 이후 tvN ‘응답하라 1994′에서 과대 킹카로 사랑받았으며, 최근 종영한 ‘응급남녀’에서는 인턴 의사로 출연했다.

이 작품은 ‘잘 키운 딸 하나’ 후속으로 오는 6월 초 첫 방송된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YK미디어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