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42813454216271
2014042813454216271


걸그룹 소녀시대 써니가 MBC 라디오 ‘FM 데이트’의 새로운 DJ로 낙점됐다.

5일 MBC 라디오는 “오는 12일(월)부터 써니가 ‘FM데이트’ 새DJ로 함께한다. 퇴근길의 따뜻한 위로가 되어주는 프로그램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DJ 발탁에 대해 써니는 “어렸을 때 언니들의 영향으로 라디오를 많이 듣고 자랐다”며 “지금도 스케줄로 이동할 때 차에서 자주 라디오를 듣는다. 그간 대중들과 직접 소통할 기회가 없어서 아쉬웠는데 이런 기회를 얻게 돼 굉장히 기쁘다”고 소감을 전달했다.

써니가 DJ를 맡은 ‘FM 데이트’에는 개그우먼 안영미가 고정 게스트로 출연한다. 또 케이블채널 tvN ‘꽃보다할배’에서 써니와 대만 여행을 함께했던 배우 박근형도 출연을 약속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FM 데이트 써니입니다’의 첫 방송은 오는 12일 오후 8시 MBC FM4U(서울/경기 91.9Mhz)와 인터넷 라디오 ‘미니’를 통해 들을 수 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흥미진진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