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것이 알고싶다’ 일베 편
‘그것이 알고싶다’ 일베 편


‘그것이 알고싶다’ 일베 편

‘일간베스트’(이하 일베)를 다룬 SBS ‘그것이 알고 싶다’ 5%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4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 집계에 따르면 지난 3일 방송된 ‘그것이 알고 싶다’는 시청률 5.9%(전국 기준)를 기록했다.

3일 ‘그것이 알고싶다’는 ‘일베와 행게이-어디에도 있고 아무데도 없다’ 편으로 방송됐다. 일베 저장소 이용자들과의 심층 인터뷰와 각 분야 전문가들의 분석을 통해 일베의 각종 사건 사고 이면의 의미를 살펴보고, 일베 정치게시판과 비정치 영역 게시판의 글을 분석해 그들의 속내를 들여다봤다.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일베 비판 기사를 쓴 한 기자가 일베 회원들에 의해 신상이 공개되는 등 피해를 입은 사례를 공개했다.

지난 2011년 탄생한 일베는 현재 수십만 명의 회원을 보유하고 있으며 동시 접속자 수가 약 2만 명이 넘는 대표적 인터넷 커뮤니티 중 하나다. 일베는 지난 2012년 대통령 선거때부터 극우 성향의 사이트로 주목을 받았고 후에는 다양한 사건, 사고로 인해 논란의 중심에 섰다. 전문가들은 일베 사이트에 작동하는 주요 문제적 코드를 극우성향의 정치색, 소수자에 대한 혐오, 막장 문화 등으로 압축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