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무한도전’ 방송 화면 캡처
MBC ‘무한도전’ 방송 화면 캡처


MBC ‘무한도전’ 방송 화면 캡처

3주 만에 돌아온 ‘무한도전’이 동시간대 시청률 정상을 차지했다.

TNmS에 따르면 3일 MBC ‘무한도전’이 3주 만에 다시 방송 재개하면서 전국과 수도권 지역에서 모두 동 시간대 시청률 1위 자리를 차지했다. ‘무한도전’의 이날 전국 가구 시청률은9.9%로 동 시간대 방송한 SBS ‘스타킹’(8.5%)보다 1.4%P 앞섰다.

‘무한도전’은 또한 수도권에서도 동 시간대 1위(12.9%)를 차지했는데 이는 동 시간대 시청률 2위인 ‘스타킹’ (9.4%)보다도 3.5%p 높은 기록이다. ‘무한도전’은 전국과 수도권에서 모두 토요 예능 시청률 1위 자리까지 차지했다. 토요 예능 시청률 2위는 동 시간대 방송한 SBS ‘스타킹’(전국 8.5%, 수도권 9.4%)이었으며, 3위는 SBS ‘스타 주니어 쇼 붕어빵’(전국 7.2%, 수도권 8.6%)이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