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가족의 품격 풀하우스’ 방송 화면 캡처
KBS2 ‘가족의 품격 풀하우스’ 방송 화면 캡처


KBS2 ‘가족의 품격 풀하우스’ 방송 화면 캡처

개그우먼 김지민이 직접 조우종 KBS 아나운서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2일 방송된 KBS2 ‘가족의 품격 풀하우스(이하 풀하우스)’에서 김지민은 조우종에 대한 상반된 부모님의 반응을 밝혔다.

이날 김지민에게 MC들은 “아버지가 ‘풀하우스’를 매일 보실 텐데 조우종에 대해 뭐라고 하시느냐”고 물었다. 실제 조우종은 ‘풀하우스’에서 김지민에게 호감을 보여 왔던 상황이었기 때문이다.

이에 김지민은 “‘풀하우스’를 항상 보시는데 정말 한 번도 언급 안하셨다”며 “엄마는 입이 닳도록 조우종 아나운서 얘기를 한다. 엄마가 우리 집에 자주 오신다. 조우종이 윗집에 있으니까 궁금해 한다. ‘아나운서면 좋지 않냐’, ‘밥 같이 먹을까’ 이런 말을 하셔서 헛소리 하지 말라고 한다”고 말했다.

또 김지민은 자신의 아버지가 조우종을 마음에 안 들어 한 이유에 대해 “조우종이 평소 방송에서 여자 이야기를 많이 한 게 흠인 것 같다”고 지적했다.

이에 조우종은 김지민 아버지를 향해 “지민이 아버님. 제가 여자 이야기는 다시는 하지 않겠습니다”라고 뜬금없는 영상편지를 보내 웃음을 자아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KBS2 ‘가족의 품격 풀하우스’ 방송 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