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먹고 잘 사는 법’ 김혜수
‘잘 먹고 잘 사는 법’ 김혜수


‘잘 먹고 잘 사는 법’ 김혜수

배우 김혜수가 섬마을 아이들의 일일이모로 변신했다.

2일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 제작진은 김혜수의 사진을 공개했다. 김혜수는 관사도 내 유일한 세 명의 아이들과 스스럼없는 첫 만남을 가졌다. 아이들은 짜장면, 비빔밥 등 도시에서 흔하게 볼 수 있는 것들을 가장 먹고 싶은 음식으로 꼽았지만 가장 맏이인 송수빈 어린이는 나물이라고 말해 출연자들에게 놀라움을 선사했다.

평소에 밥을 잘 챙겨먹지 못하는 아이들을 위해 김혜수는 MC인 요리연구가 임지호, 이영자와 함께 특별한 밥상을 선물했다. 봄철 대표적인 쓴 맛 나물인 불미나리, 쑥, 엉겅퀴 등의 식재료로 새롭게 탄생된 요리는 아이들의 입맛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김혜수는 관사도 아이들의 일일이모를 자처하며 다가오는 어린이날을 맞이해 인형을 선물하고 같이 축구를 하는 등 소탈한 매력을 보였다. 김혜수는 섬마을 아이들과 짧은 만남이었지만 촬영 후에도 연락하면서 친분을 쌓고 있다.

김혜수의 선물 밥상은 오는 3일 오전 8시 40분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BS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