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웃사이더 부자
아웃사이더 부자


아웃사이더 부자

가수 아웃사이더의 신곡이 공개됐다.

아웃사이더는 2일 정오 국내 최초 그래픽 노블(만화와 소설의 중간 형식) 뮤직비디오 제작과 19금 판정으로 화제를 모았던 신곡 ‘손’을 공개했다. 특히 아웃사이더는 지난 6월 이후 10개월 만에 신곡 발표를 해 발매 전부터 관심을 모았다.

신곡 ‘손’은 극한의 상황에 놓인 누군가를 아프게 할 수도 또 누군가를 따뜻하게 어루만져 줄 수도 있는 손이 가진 양면성을 아웃사이더만의 짙은 감성과 특유의 은유적 표현들로 담아냈으며 힙합 고유의 묵직한 사운드가 돋보이는 곡이다. 또 19금 판정을 받아 공개 전부터 화제를 모은 뮤직비디오는 방황하는 아들을 보며 자신의 지난 날을 떠올리는 아버지와 두 사람의 진솔한 대화를 담아냈다. 뮤직비디오는 인기 만화 ‘힙합’으로 밀리언 셀러에 등극한 만화가 겸 인덕대학교 애니메이션학과 김수용 교수와 단편영화 ‘골목대장’, ‘아이들의 비행’ 등을 연출한 강지석 감독이 손을 잡고 만들었다. ‘손’의 아트워크는 포토그래퍼 김대현 작가가 맡았다.

아웃사이더의 ‘손’은 그가 자신의 경험을 바탕으로 작사한 곡으로 곧 다가오는 어버이날을 맞아 자신의 아버지 뿐만 아니라 모든 아버지들에게 선물하는 곡이기도 하다. 이에 아웃사이더는 아버지와의 특별한 화보 사진을 촬영해 2일 오전 공식 트위터를 통해 화보 컷을 깜짝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에서는 아웃사이더와 아버지의 애틋함이 담겨져 있다. 사진 속 두 부자는 깔끔한 수트로 멋을 내며 훈훈한 모습을 보였다.

아웃사이더 소속사 아싸커뮤니케이션 측은 “아웃사이더가 갑작스러운 난청으로 인해 삶에서 음악을 내려놓게 된 아버지에게 특별한 음악을 선물하고 싶어 이번 신곡 ‘손’에 자신의 사연을 녹여냈다”고 밝혔다.

아웃사이더는 세월호 참사로 국가적인 애도가 이어지고 있는 만큼 방송활동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아싸커뮤니케이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