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라디오스타’
MBC ‘라디오스타’


MBC ‘라디오스타’

개그맨 김구라가 서장훈의 자산을 폭로했다.

30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의 ‘등 떠밀려 나온 사람들’ 특집에서는 배우 김민종, 농구선수 출신 서장훈, 방송인 전현무, 씨스타 소유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김구라는 함께 ‘사남일녀’에 출연하는 서장훈을 가리켜 “승부욕이 있다”고 말문을 꺼냈다. 이어 “재산도 그렇고. 이런 것 말해도 되냐. 150억대” 이라고 조심스럽게 말했다. 이에 서장훈은 “그런 것 안하기로 했잖아”라며 난색을 표했다.

그러나 김구라는 “승부근성이 있다는 거다”라며 말을 돌렸다. 이어 ‘사남일녀’에 대해 “왜 기사 이하늬 것만 나냐. 홍보대행사좀 바꾸라고 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서장훈은 “시청률이 저조하니까”, “고생에 비해 보람이..”라고 말끝을 흐렸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MBC ‘라디오스타‘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