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리데이즈 방송화면
쓰리데이즈 방송화면


안길강이 죽었다.

30일 방송된 SBS ‘쓰리데이즈’ 15회에서는 경호본부장 김상희(안길강)이 끝까지 대통령을 지키다 죽음을 맞았다.

양진리 위령탑에서 총격전을 치른 이동휘 대통령(손현주)은 양진리 초등학교로 피신했지만, 곧 경찰로 위장한 적들에 의해 위협당한다. 경호원들은 대통령을 지켰지만, 하나 둘씩 쓰러졌다. 결국 경호본부장까지 총을 맞았다.

팔에 피를 흘리는 본부장은 대통령에게 “가세요. 대통령의 뜻을 지키세요”라고 당부했고, 대통령은 “꼭 살아남겠습니다. 본부장님도 꼭 살아 남으세요”라고 슬프면서도 결의의 찬 눈으로 본부장을 응시했다.

결국 경호본부장은 총을 맞고, 쓰러진다. 적이 확인 사살을 하려는 찰나, 한태경(박유천)이 등장하지만 눈을 감는다.

‘쓰리데이즈’는 대통령을 둘러싼 음모와 그 음모의 실체를 찾아 사건을 추적하는 경호원의 긴박한 내용을 그린 드라마로 박유천, 손현주, 박하선, 소이현 등이 출연한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 SBS ‘쓰리데이즈’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