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리데이즈' 방송화면
'쓰리데이즈' 방송화면


총격전 끝에 손현주가 실종됐다.

30일 방송된 SBS ‘쓰리데이즈’ 15회에서는 ‘쓰리데이즈’에서 이동휘 대통령(손현주)을 사이에 둔 총격전이 펼쳐졌다. 대통령이 양진리 위령탑을 참배하고 있는 도중 EMP 폭탄이 터졌고, 총격전이 벌어졌다. 완전 무장을 한 적들에 의해 경호 방어는 허무하게 무너졌다.

뒤늦게 현장에 도착한 한태경(박유천)은 이미 쓰러져 있는 경호원들을 보며 상황을 빠르게 파악했다. 이동휘가 실종된 사실을 알아낸 한태경은 이차영(소이현)에게 연락해 대통령의 실종 사실을 알렸다.

소이현은 안보 수석을 만나 김도진 회장(최원영)의 짓이라 추측하며 양진리로 경찰과 군 병력을 파견할 것으로 요청했다. 이후 양진리에 도착한 최원영은 “기대하세요. 당신 때문에 양진리는 또 쑥대밭이 될 것입니다”라고 섬뜩한 독백을 해 무서움을 자아냈다.

‘쓰리데이즈’는 대통령을 둘러싼 음모와 그 음모의 실체를 찾아 사건을 추적하는 경호원의 긴박한 내용을 그린 드라마로 박유천, 손현주, 박하선, 소이현 등이 출연한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 SBS ‘쓰리데이즈’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