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미닛
포미닛


걸그룹 포미닛 멤버 허가윤과 권소현이 종합편성채널 JTBC ‘마녀사냥’에 출연했다.

포미닛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30일 텐아시아에 “허가윤과 권소현이 28일 ‘마녀사냥’ 녹화에 참여했다”고 전했다.

큐브 측은 “허가윤은 워낙 시원하게 말을 잘하는 멤버고, 권소현은 평소 ‘마녀사냥’의 열혈 시청자”라며 “즐겁게 촬영을 마쳤다”고 전했다.

방송 시기는 미정이다. ‘마녀사냥’은 세월호 참사로 인한 애도의 뜻으로 계속해서 결방 중이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 큐브 엔터테인먼트 제공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