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회’ 12회 방송화면
‘밀회’ 12회 방송화면


‘밀회’ 12회 방송화면

종합편성채널 JTBC 드라마‘밀회’(극본 정성주, 연출 안판석) 12회가 5%에 육박하는 시청률을 기록했다.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 집계 결과, 지난 29일 방송된 12회는 4.7%(수도권 유료가구 광고 제외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6.8%까지 치솟았다.

이날 방송에서 서회장(김용건)이 구속되면서 성숙(심혜진)과 영우(김혜은), 사위 인겸(장현성) 등 주변인물들이 서회장의 비자금을 관리하고 있는 혜원(김희애)의 행보에 주목 하는 상황이 벌어졌다. 혜원과 선재(유아인)의 관계가 모두에게 들통이 나버린 상황에서 선재를 빌미로 혜원을 압박하려는 움직임이 이곳저곳에서 포착됐다.

그런가하면 정신없는 상황 속 짬을 내 교외 펜션으로 여행을 간 혜원과 선재가 빌리 조엘의 ‘피아노맨’을 듣는 장면이 곡의 도입부부터 끝까지 5분 이상 방영되어 시청자들의 감성을 자극했다.

12회 방송은 혜원의 사무실에 선재의 오랜 친구 다미(경수진)가 찾아오는 장면에서 끝나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유발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JTBC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