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밀회
JTBC ‘밀회


JTBC ‘밀회

박혁권은 이미 김희애의 뒤를 쫓고 있었다.

29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밀회’에서는 이선재(유아인)와 김희애(오혜원)을 미행하는강준형(박혁권)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오혜원은 강준형에게 거짓말을 하고 이선재를 만나러 갔다. 강준형은 오혜원이 이선재와 함께 있다는 것을 알면서도 “잘놀다와”라는 메시지를 보냈다.

이어 강준형은 서영우(김혜은)와 김인주(양민영)가 있는 자리에 들렀다. 강준형이 나타나자 서영우는 “오혜원 뒷풀이 안온 날, 삼자대면 했느냐”고 물었다. 이에 강준형은 무슨 말이냐며 발뺌했다. 그러나 서영우는 “이 바닥에서 흔한 일이다. 예술적 교감에서 비롯된 사랑”이라며 오혜원과 이선재의 관계를 정의했다.

이때 강준형은 문자메시지를 받았다. 문자메시지는 강준형의 사주로 오혜원의 뒤를 쫓는 사람이 보낸 것이었다. 그는 “우리 말고 다른 사람이 붙은 것 같다”고 강준형에게 알렸다. 이에 강준형은 “우리가 증거를 확보해야 한다”고 답했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JTBC ‘밀회’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