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공주
한공주


영화 ‘한공주’가 한국 독립영화 극영화 부문에서 최단 기간 최다 관객 동원이라는 신기록을 세웠다.

29일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한공주’는 개봉 12일째인 28일까지 전국 15만 1,366명의 관객을 모았다. 이는 기존 한국 독립영화 극영화 최다 관객 수를 기록한 오멸 감독의 ‘지슬-끝나지 않은 세월2’의 14만 4,490명을 넘어선 수치다.

이러한 가운데 ‘한공주’는 오는 6월1 8일부터 29일까지 열리는 제68회 영국 에딘버러 국제영화제 국제 경쟁부문에 공식 초청됐다.

에딘버러국제영화제는 유럽에서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영화제 중 하나로 작품성 있는 독립영화를 소개한다. 지금까지 한국영화로는 ‘베를린’ ‘지슬-끝나지 않은 세월2’ ‘파수꾼’ ‘똥파리’ ‘괴물’ ‘올드보이’등이 초청됐다.

영화제의 예술 감독인 크리스 후지와라는 “최근 가장 훌륭한 한국영화 중 하나다. 압도적인 감정적 힘을 갖고 있으며 재능 있는 신인 감독의 데뷔작”이라며 공식 초청 이유를 밝혔다.

앞서 ‘한공주’는 부산국제영화제 CGV무비꼴라주상·시민평론가상, 마라케시 국제영화제 경쟁부문 금별상, 도빌아시아 영화제 관객상·국제비평가상·심사위원상, 로테르담 국제영화제 경쟁부문 타이거상 등 9관왕을 달성하며 큰 화제를 모았다. 프랑스, 영국, 스페인에 배급권이 판매되기도 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