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락비
블락비


그룹 블락비가 컴백 관련 계획을 모두 취소했다.

29일 블락비 소속사 세븐시즌스는 공식 SNS 계정을 통해 블락비의 컴백과 관련해 입장을 표명했다.

세븐시즌스는 “지난 16일 블락비의 싱글 ‘잭팟(JACKPOT)’ 음원 및 컴백 일정을 잠정 연기하겠다고 말씀드렸다”며 말을 꺼낸 뒤, “하지만 현재 국가적 재난 사태에 따른 실종자 및 희생자, 유가족 분들이 고통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당사와 멤버들은 이번 새 앨범의 활동을 소화한다는 것이 어렵다고 판단돼 음원 발매 및 컴백 일정을 모두 취소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같은 결정은 세븐시즌스와 블락비 멤버들 모두 심사숙고 끝에 내린 결정으로 세븐시즌스는 “컴백을 기다리셨던 많은 팬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한다”고 말했다.

블락비는 향후 첫 단독 콘서트 ’2014 블록버스터’를 기점으로 예정된 공연 일정을 마무리한 뒤 새 앨범으로 컴백할 것을 계획하고 있다.

세븐시즌스는 마지막으로 “‘잭팟’ 오프라인 음반은 초도 물량에 한해서 판매가 되며 블락비 공식 팬클럽 BBC 2기 활동 기간은 다음 앨범부터”라고 공지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세븐시즌스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