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교처세왕’ 캐스팅
‘고교처세왕’ 캐스팅


‘고교처세왕’ 캐스팅

tvN 월화드라마 ‘마녀의 연애’ 후속으로 방송되는 ‘고교처세왕’ 캐스팅이 확정됐다.

철 없는 고교생의 대기업 간부 입성기를 그린 ‘고교처세왕’은 처세를 모르는 단순무지한 고등학생이 어른들의 세계에 입성하면서 펼쳐지는 흥미진진한 모험담을 그린 로맨틱 코미디다. 최근 배우 서인국과 이하나가 각각 남녀 주연 배우로 캐스팅을 알려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서인국은 극 중 풍진고 아이스하키부의 최전방 공격수였으나 우여곡절 끝 형을 대신해 국내 굴지 기업 본부장으로 입사하게 되는 이민석 역을 맡았다. 서인석은 민석의 형인 이형석 역까지 1인 2역을 소화하게 될 것으로 확정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하나는 극중 민석(서인국 역)이 다니게 될 회사의 비정규직 여사원 정수영 역을 맡을 예정이다.

도도한 도시 남자의 매력을 과시할 이수혁은 서인국(이민석, 이형석 역)과 이하나(정수영 역) 사이에서 삼각 로맨스를 그리는 굴지 기업의 경영전략실장 유진우 역을 맡아 열연하게 되며 이열음은 수영의 친동생이자 민석을 짝사랑하는 고교생 정유아 역을 확정지었다.

민석의 아버지 최장호 역으로는 관록의 연기파 배우 오광록이 낙점돼 민석에게 애틋한 부정을 나누는 역할을 담당하게 되며 유진우의 아버지이자 민석이 다니게 될 굴지 기업의 사장으로는 한진희가 출연을 확정지었다.

극중 민석의 주무대가 될 굴지 기업의 기획개발팀 직원으로는 개성파 배우 최필립과 천이슬이 캐스팅을 확정해 민석의 아슬아슬한 회사 생활의 긴장감을 배가하는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최필립은 회사 내 가늘고 긴 생명줄에 연명하지만 사건 사고의 발단이 되는 주요인물인 박흥배 대리 역으로, 요염한 매력으로 개성 있는 연기를 펼쳐왔던 천이슬은 쇼핑 중독에 빠진 푼수과의 윤도지 사원 역으로 분하게 된다.

민석과 함께 풍진고 꽃미남 3인방을 담당하게 될 조덕환과 오태석 역은 각각 신예 배우 강기영과 이태환이 맡게 됐다.

‘고교처세왕’ 제작진은 “유쾌함 속 진짜 처세가 무엇인지 생각하며 교훈을 얻게 될 이번 드라마에는 관록의 명품 배우부터 강렬한 개성파 배우, 올 한 해 주목받을 신예 연기자까지 다채로운 캐스팅을 통해 신선한 재미를 주고자 했다. 각 역할을 통해 매력을 발산할 연기자들의 활약에 주목해주셨으면 한다”고 기대감을 전했다.

화려한 라인업으로 캐스팅을 마무리한 ‘고교처세왕’은 오는 5월 초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하게 되며 6월 중 첫 방송될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tvN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