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성훈 추사랑 부녀
추성훈 추사랑 부녀


추성훈 추사랑 부녀

이종격투기 선수 겸 방송인 추성훈 가족이 세월호 침몰 사고를 위해 5,000만 원을 기부했다.

25일 경기도 안산시 복지정책과에 따르면 추성훈은 최근 딸 추사랑, 아내 야노 시호 등 가족의 이름으로 5,000만 원을 기부했다. 이 기부금은 세월호 침몰 사고 피해자 중 기초생활보장수급자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앞서 추성훈의 아내 야노 시호는 자신의 블로그에 “무사를 기원합니다”는 글을 게재하며 세월호 침몰 사고에 대한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추성훈은 이전에도 추사랑과 함께 모델로 발탁된 제약회사 광고료 전액을 다문화 가정을 위해 기부하는 등 꾸준한 기부 활동을 펼쳐왔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