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석희, 이종인 대표 전화 인터뷰
손석희, 이종인 대표 전화 인터뷰


손석희, 이종인 대표 전화 인터뷰

JTBC 손석희 앵커와 이종인 알파잠수기술공사 대표가 전화 인터뷰를 가졌다.

지난 24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뉴스9’에서는 뉴스를 마치기 직전 급하게 속보를 전했다. 앞서 구조당국이 이종인 대표가 제안한 다이빙벨을 불허한 소식이 알려져 논란이 된 바가 있다.

이날 전화 인터뷰에서 이종인 대표는 “오후 9시 30분 경 해양경찰청장에게 전화가 와서 다이빙벨 투입을 요청받았다”며 “현재(오후 10시)는 인천에 있는 회사 앞이다. 내일(25일) 오전에 도착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이종인 대표는 “해양경찰청장이 전화를 여러번 했었는데 나와 통화가 안됐다고 하더라. 협조가 되고 준비를 할테니 의논해서 작업할 수 있도록 출동해달라 말했다”고 전했다.

이에 손석희 앵커는 “매우 어려운 질문이지만 다시 한 번 말씀 드리겠다. 이 대표가 생각하기에 아주 실낱같은 희망이지만… 있느냐”고 질문했다. 이에 이종인 대표는 “그렇다. 희망이 없으면 가는 뜻이 없다. 그게 다이빙벨을 투입하는 이유고 내가 현장에 가는 이유다”고 단호하게 답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JTBC ‘뉴스9’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