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정
이민정


이민정

배우 이민정이 MBC 수목드라마 ‘앙큼한 돌싱녀’ 종영 소감을 전했다.

지난 17일 ‘앙큼한 돌싱녀’ 공식 홈페이지에는 ‘생생현장 굿바이 앙돌 굿바이 나애라’라는 제목의 인터뷰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은 지난 16일 서울 중구에서 가지게 된 ‘앙큼한 돌싱녀’ 마지막 촬영 현장을 담고 있다. 영상 속 이민정은 “추울 때 시작해 벌써 따뜻한 봄이 됐다. 올해는 계속 이 작품을 찍는데 매진했던 것 같다”며 “정말 많은 일과 추억이 생겼다. 내게 정말 의미가 있는 작품이었는데 드라마가 종영해 시원섭섭하다”고 말했다.

이어 이민정은 “그 동안 ‘앙큼한 돌싱녀’를 많이 사랑해주셔서 감사하다. 앞으로도 열심히 하겠다”고 감사 인사를 덧붙였다.

‘앙큼한 돌싱녀’는 24일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앙큼한 돌싱녀’ 홈페이지 영상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