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혁
이종혁


이종혁

배우 이종혁이 세월호 침몰 사고와 관련해 안타까운 심정을 드러냈다.

24일 이종혁은 자신의 트위터에 “어릴 적 도덕책에서 주인의식을 배웠었다. 난 주관식 정답을 맞춰서 좋아했던 기억이 있다. 잊혀 지면 안 될 단어라 생각이 드는데… 이 나라의 주인은 누구던가?”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는 지난 16일 발생한 세월호 침몰 사고에 대한 안타까운 심정을 표현한 것으로 보인다.

앞서 이종혁은 자신의 트위터에 사고 당시 “너무 많은 인명피해가 있군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아… 너무나 답답하고 안타깝습니다. 눈물난다… 뉴스… 부모님들 힘내셨음 좋겠습니다”는 글을 게재하기도 했다.

지난 16일 오전 9시 경 승객 476명을 태운 여객선 세월호가 전남 진도 인근 해역에서 침몰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24일 오전 11시 현재 중앙안전본부에 따르면 구조자 174명, 사망자 159명, 실종자 143명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