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킹’ 이다해 왕지혜
‘호텔킹’ 이다해 왕지혜


‘호텔킹’ 이다해 왕지혜

MBC 주말드라마 ‘호텔킹’에서 묘한 대립구도를 형성 중인 이다해, 왕지혜가 상반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앞서 이다해는 극 중 능숙한 클라이밍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다해는 클라이밍 뿐 아니라 다양한 외국어 구사는 물론 화려한 패션으로 활달하고 거침없는 아모네 캐릭터를 잘 표현해주고 있다.

반면 왕지혜는 전직 아나운서 송채경답게 정적이고 우아한 분위기로 아모네와는 상반된 캐릭터를 보여주고 있다. 특히 왕지혜는 이다해의 클라이밍에 맞서 이번 주 방송분에서는 아찔한 요가 동작으로 반전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다해와 왕지혜는 최근 인터뷰에서 서로 다른 방법으로 캐릭터를 표현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다해는 화려한 패션에 대해 “아모네 캐릭터를 위해 다른 유명 배우를 모델로 삼아 도움을 받을까 했지만 오히려 ‘아모네 스타일’을 이해하는데 독이 될 것 같아서 안 찾아봤다”고 말했다. 반면 왕지혜는 “인터넷을 뒤져서 구할 수 있든 없든 자료를 모아서 스타일리스트에게 보낸다. 덕분에 스타일리스트가 잠도 잘 못 잔다. 하지만 이런 노력을 통해 작은 부분에서도 캐릭터를 드러낼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밝혔다.

‘호텔킹’ 제작 관계자는 “두 여배우가 의상부터 말투, 극중 역할의 취미까지 한 부분도 놓치지 않고 세심하게 표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 두 사람 간의 대립구도가 분명해지면 두 캐릭터를 비교해 보는 재미가 더 커질 것”이라고 전했다.

‘호텔킹’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 55분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MBC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