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
이정


이정

가수 이정이 세월호 침몰 사고 관련 악플러들에게 일침을 했다.

이정은 23일 자신의 트위터에 “위로와 애도와 기도만으로도 비통함이 가득 차있거늘… 그러면 안된다 이 사람들아. 그러면 안돼. 천벌 받는다. 제발. 제발요. 제발. 그러지들 말아요. 소수가 탁한들 맑은 다수까지 흐려지겠소? 다수인 우리가 도와줍시다. 제발”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는 일부 네티즌이 세월호 침몰 사고 관련 글에 입에 담을 수 없는 악성 댓글을 남긴 것에 대한 일침으로 보인다.

이어 이정은 “목숨 걸고 구조하고 계신 구조대원 분들. 며칠 째 마음도 몸도 고생하고 있는 모든 분들. 존경하고 진심으로 위로하고 싶습니다. 끝까지 힘내주세요. 자꾸 격한 감정에 사로잡혀 숲을 보지 못한 저도 반성하고 침묵으로 기원하겠습니다”는 글을 덧붙였다.

앞서 이정은 지난 19일 “비단 이번 사건 뿐만이 아니라 하나씩 떠오르고 있는 정부의 썩은 물과 고름 같은 놈들, 무능력하고 고지식한 돈만 명예만 밝히는 멍청이들 알아서 내려가라. 진짜 필요한게 뭔지 도대체 언제 알 겁니까? 왜! 꼭 이런 일이 터져야 합니까? 이래야만 하는 척이라도 하냐?”는 글을 게재해 세월호 침몰 사고와 관련해 정부에 대응에 분노를 표출한 바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라우더스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