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41913051705953_1
2014041913051705953_1


욱일기를 형상화한 포스터로 논란을 빚었던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고질라’가 문제의 포스터를 삭제했다.

워너브라더스코리아 측은 23일 “이번 원더콘 포스터에 대해 한국 팬들에게 깊은 사과를 전한다. 절대 의도한 일은 아니다”라고 밝히며 “해당 포스터는 앞으로 한국뿐 아니라 다른 나라에서도 사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해당 포스터는 현재 공식 페이스북과 IMDB, 포털 사이트 등에서 삭제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고질라’ 페이스북(www.facebook.com/GodzillaMovie)에 업로드된 포스터에는 괴수 고질라가 욱일승천기를 배경으로 서 있다. 이 포스터에는 ‘왕이 돌아왔다’는 메시지도 새겨져 있어 국내 영화팬들이 불쾌감을 드러낸 바 있다.

일본산 괴수물을 리메이크한 ‘고질라’는 1954년 인간들이 깨운 존재로 인해 인류가 겪게 되는 초대형 재난 블록버스터로 애런 존슨, 브라이언 크랜스톤, 엘리자베스 올슨, 줄리엣 비노쉬, 와타나베 켄 등이 출연한다. 국내 개봉은 5월 15일.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