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일람
최일람


할리우드에서 스턴트맨으로 활약 중인 배우 최일람이 화제다.

최일람은 23일 개봉을 앞둔 영화 ‘어메이징 스파이더맨2′에서 주인공 스파이더맨(앤드류 가필드)의 스턴트를 맡았다. 앤드류 가필드는 최일람에 대해 “나를 멋져 보이게 해주는 사람이고, 우리 사이에는 진정한 협력이 존재하다”고 신뢰를 드러낸 바 있다.

최일람은 미국에서 태어나 어렸을 때부터 다양한 무술과 무예를 경험한 것으로 알려졌다. 태권도, 유도, 합기도, 무에타이, 쿵푸 등 수많은 무술을 익혔다. 대학에서는 영상에 관해서 공부했다.

한국 팬들에게는 지난 2009년 영화 ‘아바타’에서 주인공 제이크 설리의 스턴트맨으로 처음 알려졌다. 이어 ‘토르:천둥의 신’(2011), ‘지.아이.조2′(2013), ‘아이언맨3′(2013) 등 유명 블록버스터 영화에 스턴트로 참여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 제공. 소니 픽쳐스 릴리징 월트 디즈니 스튜디오스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