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주완
온주완


온주완

배우 온주완도 기부 행렬에 동참했다.

한국 구세군 측은 온주완의 1,000만원 기부 소식을 알리며 “9일 온주완이 직접 전화를 걸어 ‘세월호 침몰 사고에 작은 보탬이 되고자 한다’는 말을 전했다”고 밝혔다.

구세군 측에 따르면 온주완은 “밤낮 뉴스만 보면서 기적을 바라고만 있었다. 송승헌이 먼저 좋은 일을 한 것에 비하면 비교할 수 없이 적은 금액이지만 힘들 때 나누는 일은 꼬리를 물어야 된다고 생각해 전화를 드리게 됐다. 더 많이 보탬이 못 되서 죄송하다”는 말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앞으로도 기부 뿐 아니라 나눔 활동에 직접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있다면 함께 참여하고자 하는 마음까지 전하며 끝으로 기적이 일어나는 밤이 되길 기도 한다”고 진심이 담긴 애도의 뜻을 표했다는 후문이다.

앞서 온주완 이전에 야구선수 류현진과 배우 송승헌, 영국 소녀 가수 코니 탤벗 등이 세월호 침몰 참사 구조 기금 마련에 동참한 바 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윌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