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희석
남희석


남희석

방송인 남희석이 진도 여객선 세월호 침몰 사고에 대해 허위 사실을 유포하는 네티즌들에 분노를 표했다.

18일 남희석은 자신의 트위터에 “이런 상황에 SNS에 가짜 기사 만들어서 유언비어 유포하는 자, 가짜 문자 만들어 유포한 자. 기사 아래 인간으로서는 해서는 안되는 악성 댓글 남기는 버러지 같은 자 절대 그냥 두면 안됩니다. 구조와는 따로 신속히 잡아서 공개해야 합니다”는 글을 게재했다.

이는 지난 16일 발생한 세월호 침몰 사고와 관련해 SNS, 온라인 상에 떠도는 허위 기사나 문자, 악성댓글에 대한 분노와 일침으로 보인다. 앞서 지난 17일 경찰청 온라인 소통계는 공식 SNS를 통해 “세월호 여객선 침몰 관련해 온갖 유언비어가 유포되고 있으니 주의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이어 남희석은 악성 댓글에 대해 분노한 트위터리안에게 “이제 이런 자들 다 잡아서 혼내줘야 합니다. 잡자 마자 죄송 어쩌고 하며 반성문 쓰고 돌려보내면 안됩니다”는 멘션을 보내기도 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채널A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