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뉴스라인’
KBS2 ‘뉴스라인’


KBS2 ‘뉴스라인’

세월호 침몰 사고로 뉴스 보도에 대한 관심이 증가되며 시청자들의 TV 시청 시간이 늘어났다.

18일 시청률 조사회사 TNmS에 따르면 지난 17일 여객선 침몰사고에 대한 구조작업이 이틀째 진행된 가운데 시청자들의 뉴스보도에 대한 관심으로 TV 시청 시간량이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침몰 사고 첫날인 지난 16일 전국 가구 기준 TV 시청 시간량은 7시간 37분으로 전주 수요일 대비 11분 증가했으며 지난 17일에는 8시간 26분으로 전주 목요일 대비 1시간 4분이나 증가했다. 지상파를 중심으로 낮 시간대에도 뉴스특보가 계속 방송됐기 때문에 전체 시청 시간량이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사고 희생자가 가장 많은 안산 단원고등학교 학부모 연령층과 같은 연령층인 여자 40대의 시청 시간량이 1시간 10분 증가하며 가장 많은 관심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TV 시청 시간량 증가와 함께 지상파 3사 메인 뉴스 시청률도 이틀 연속 지난 주 동일 요일 대비 상승했다. 지난 16일 지상파 3사 메인뉴스의 전국 시청률은 전주 대비 1.6%포인트 상승했으며 지난 17일의 시청률은 지난 주보다 0.8%포인트 상승한 31.9%를 기록했다.

채널별로는 지난 16일에 전주 수요일 대비 3.3%포인트 상승했으며 지난 17일에 전주 목요일 대비 3.7%포인트 상승한 MBC ‘뉴스데스크’의 시청률 상승 폭이 가장 컸다.

앞서 지난 16일 오전 9시 경 인천에서 제주로 향하던 세월(SEWOL)호 여객선이 전라남도 진도군 관매도 인근 조도면 병풍도 21km 해역에서 침몰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KBS2 ‘뉴스라인’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