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애
이영애


이영애

MBC가 ‘대장금2’ 연출자 결정에 대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18일 MBC는 보도자료를 통해 “금일 ‘대장금2’의 연출자가 결정됐다는 기사가 보도됐으나 이는 오보이며 현재 ‘대장금2’는 연출자가 결정된 바 없음을 알려드린다”고 말했다.

이날 오전 한 매체는 ‘대장금2’의 연출자가 지난 2003년 방송된 ‘대장금’의 연출자 이병훈PD가 아닌 김근홍PD로 결정됐다고 보도했다. 김근홍PD는 ‘대장금’, ‘구암허준’, ‘선덕여왕’, ‘이산’ 등의 연출에 참여했다.

‘대장금2’는 ‘대장금’의 원작자인 김영현 작가와 ‘히트’, ‘선덕여왕’, ‘뿌리깊은 나무’ 등 집필에 참여한 박상연 작가가 함께한다. ‘대장금2’는 ‘기황후’ 후속인 ‘트라이앵글’, ‘야경꾼 일지’에 이어 월화드라마로 편성되며 오는 10월 방송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MBC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