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연수
오연수


오연수

배우 오연수가 MBC 새 월화드라마 ‘트라이앵글’에서 변치 않은 미모를 자랑했다.

18일 ‘트라이앵글’ 제작진은 오연수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오연수는 ‘트라이앵글’에서 황신혜 역을 맡아 약 1년 만에 브라운관에 복귀한다. 오연수가 맡은 황신혜는 명문대 의대 출신의 정신과 의사다. 황신혜는 영국에서 프로파일링을 공부한 뒤 귀국해 범죄자의 은밀한 심리에 귀를 기울이고 어둠 속에 묻힌 진실을 파헤치는 프로파일러가 된다. 황신혜는 어린 시절 아버지 황정국(강신일)이 집으로 데려온 문제 청소년 장동수(이범수)에게 애정을 느끼지만 아버지의 기대를 배신할 수 없어 다른 남자와의 결혼을 선택한다.

공개된 사진 속 오연수는 아이보리 재킷에 블루 스카프를 매치한 패션 센스를 자랑했다. 또 오연수는 무언가를 알고 있는 듯한 또렷한 눈빛으로 지성과 미모를 모두 갖춘 프로페셔널한 프로파일러의 면모를 보였다.

오연수는 “최완규 작가님과는 드라마 ‘주몽’을 함께 했다. 작품 선택에서 있어서 대본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하는데 작가님을 믿는다”며 “전작 ‘아이리스2’에서는 냉철한 NSS 부국장을 연기했다면 이번에는 여성적이고 따뜻한 마음을 가진 프로파일러 캐릭터를 만들어내려고 한다”고 말했다.

특히 오연수는 KBS2 드라마 ‘아이리스2’에서 적으로 만났던 이범수와 ‘트라이앵글’에서는 멜로 라인을 펼칠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에 오연수는 “이범수 씨와 전작에선 만나기만 하면 노려봤다”며 “장동수에 대한 연민과 애정을 가지고 있지만 서로가 처한 상황 때문에 그런 마음을 드러낼 수 없다. 애틋한 멜로가 그려질 것 같다”고 말했다.

‘트라이앵글’은 오연수를 비롯해 이범수, 김재중, 임시완, 백진희 등이 출연한다. ‘트라이앵글’은 ‘기황후’ 후속으로 오는 5월 5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태원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