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준기
배우 이준기


배우 이준기

배우 이준기가 국내 팬미팅 일정을 취소했다.

17일 이준기 소속사는 보도자료를 통해 “이준기를 비롯해 소속사 나무엑터스의 모든 배우 및 직원들은 진도 여객선 실종자 분들이 모두 무사히 귀환하시기를 진심으로 기원한다”며 “개최 예정이었던 이준기 생일파티 팬미팅의 일정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앞서 이준기는 오는 19일 오후 6시 서울 올림픽공원 우리금융아트홀에서 생일파티 기념 팬미팅 ‘드리밍(DREAMING)’을 진행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이준기 소속사는 “여객선 침몰로 온 국민이 걱정과 슬픔에 빠져있는 가운데 팬미팅을 진행하는 것이 옳지 않다고 생각한 끝에 이런 결정을 하게 됐다”며 “행사 일정 취소에 대해 양해를 부탁 드린다. 향후 일정에 대해서는 추후 공지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현재 이준기는 KBS2 ‘골든 크로스’의 후속작 ‘조선 총잡이’ 출연을 확정 지은 상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