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쪽부터 전지현 김수현 조인성
왼쪽부터 전지현 김수현 조인성


왼쪽부터 전지현 김수현 조인성

배우 김수현 전지현 조인성이 17일로 예정된 공식 행사를 긴급 취소하는 등 스타들도 세월호 침몰 사고에 애도의 뜻을 이어간다.

17일 김수현과 전지현은 서울 명동에서 각각 화장품 브랜드와 주방용품 브랜드 관련 팬 사인회와 홍보 행사를 가질 예정이었으나 이날 오전 두 행사 모두 취소됐다. 특히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 호흡을 맞춘 두 사람은 가까운 거리에서 열리는 행사에 모습을 드러낼 예정이라 행사 전부터 관심을 모았었다.

조인성도 자신이 모델로 활동중인 가전제품 브랜드 홍보 행사에 나설 예정이었지만 해당 행사가 취소되면서 다음을 기약하게 됐다. 이 브랜드 관계자는 “세월호 침몰 사고로 인해 전국민이 시름에 잠겨있는 가운데 홍보 행사 진행은 적절치 않다고 판단했다”고 양해를 구했다.

앞서 송승헌 이종혁 유진 등은 자신의 SNS를 통해 사고에 대한 슬픔의 뜻을 전하는 등 스타들도 전국민적인 애도 분위기에 동참하고 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HB엔터테인먼트, 키이스트, IOK컴퍼니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