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트위터
JTBC 트위터


JTBC 트위터

종합편성채널 JTBC가 16일 오전 전남 진도군 인근 해상에서 침몰한 여객선 사고를 보도하던 중 부적절한 인터뷰를 진행한 데 대해 공식 사과했다.

16일 오후 JTBC는 보도자료를 통해 “여객선 침몰사고 속보 중 구조된 학생과의 인터뷰에서 적절치 못한 질문이 있었다”라며 “인명사고 보도에서 더욱 신중해야함에도 그렇지 못했다. 인터뷰한 학생과 시청자 여러분께 깊이 사과드린다”라고 전했다.

이날 JTBC는 오후 2시 편성된 뉴스특보에서 사고 여객선에서 구출된 여학생과 전화 인터뷰를 진행했다. 인터뷰 말미에 앵커가 “친구가 사망했다는 사실을 알고 있나?”라고 묻자 질문을 통해 친구의 사망 소식을 알게 된 해당 여학생은 울음을 터뜨렸다.

방송 직후 SNS와 JTBC 홈페이지 등에는 구조자의 심경을 고려하지 않은 부적절한 인터뷰였다며 비난 여론이 쇄도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JTBC 트위터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